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개그맨 강성범, 불법 원정 도박 의혹 부인

공유
0

개그맨 강성범, 불법 원정 도박 의혹 부인

21일 오후 8시 TBS FM '아닌 밤중에 주진우입니다'에 출연해 입장 밝혀

center
유튜브 채널 ‘연예부장’을 통해 불법 원정 도박 의혹이 제기된 개그맨 강성범이 라디오를 통해 본인의 입장을 밝힌다. 사진=유튜브캡쳐
유튜브 채널 ‘연예부장’을 통해 불법 원정 도박 의혹이 제기된 개그맨 강성범이 라디오를 통해 본인의 입장을 밝힌다.

21일 TBS에 따르면 강성범은 이날 오후 8시 TBS FM '아닌 밤중에 주진우입니다'에 출연한다.

앞서 김용호는 본인의 유튜브 방송을 통해 "신정환이 2005년 사설 도박장에서 현장 검거됐을 당시 한류스타 권상우도 함께 있었다. 당시 조직의 비호 하에 권상우는 도망가고 신정환만 잡혀간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강성범에 대한 여러 제보를 받았다. 과거 도박 전력은 물론, 다른 제보도 받고 있다. 앞으로도 강성범과 관련한 방송을 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권상우는 소속사를 통해 즉각 부인했으며, 강성범은 논란에 대해 전면 부인하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강성범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필리핀에 행사를 많이 가는데 항상 잡아주는 호텔이다. 거기로 가족여행을 가는데 지하에 카지노가 있고 가운데 쇼하는 무대를 보면서 맥주 마시고 논다. 그걸 가지고 제보를 받았다고 하는 것"이라고 해명했다.

강성범은 지난 1996년 SBS TV 5기 공채 코미디언으로 데뷔했으며, 최근에는 시사 이슈 등을 다루는 유튜브 채널 '강성범tv'를 운영 중이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