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영광군 ‘에너지 융복합 산업 플랫폼 구축’ 용역 보고회…그린뉴딜 가시화

공유
1

영광군 ‘에너지 융복합 산업 플랫폼 구축’ 용역 보고회…그린뉴딜 가시화

백수읍 하사리, 염산면 두우리 20여 만 평 부지에 에너지산업 전초기지 조성한다

center
전남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21일 군청 2층 소회의실에서 ‘에너지 융복합 산업 플랫폼 구축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 검토 용역’ 착수 보고회를 갖고 그린뉴딜 가시화에 적극 나섰다. /전남 영광군=제공
전남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21일 군청 2층 소회의실에서 ‘에너지 융복합 산업 플랫폼 구축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 검토 용역’ 착수 보고회를 갖고 그린뉴딜 가시화에 적극 나섰다.

21일 영광군에 따르면 이번 용역은 영광군 에너지 인프라를 테마로 관광객이나 방문객들을 위한 에너지 홍보‧체험학습장, 야간 경관 조명, e-모빌리티 복합트레일 구축과 에너지 연구 관련 시설 등을 적극 유치, 그린뉴딜 정책의 초석을 다지기 위한 방향 설정을 제시하기 위한 것이다.
주요 내용은 에너지 시설이 집약되어 있는 백수읍 하사리와 염산면 두우리의 국‧공유지 20여만 평을 사업 대상지로 적극 검토하여 에너지 관련 시설과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수 있는 사업 최적지 발굴, 도입시설 배치, 공간구성 계획 및 체험콘텐츠 발굴 등이다.

이날 보고회는 홍석봉 부군수를 비롯한 주민대표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용역사의 착수 보고와 질의·답변 순으로 진행했으며,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 사업과 연계해 지역 특성에 맞는 현장의 목소리를 담아 용역에 반영해 줄 것을 요구하는 등 다양한 의견들이 제시됐다.

홍석봉 영광부군수는 “군은 단일면적 국내 최대 규모 풍력발전단지(76기, 173.9㎿)와 태양광 발전단지(148㎿)가 조성되어 있기에 이를 활용해 영광군이 신재생에너지산업의 중심지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허광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kw891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