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굿모닝 베트남] 취약한 해킹보안 4100만명 정보유출

공유
0

[굿모닝 베트남] 취약한 해킹보안 4100만명 정보유출

center
베트남에서 해킹, 개인정보 유출 등 사이버 범죄가 증가하고 있다.

20일(현지시간) 베트남 현지매체 Vn익스프레스 등에 따르면 베트남 공안부의 사이버보안 및 범죄 예방 통제국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에 발견한 해킹 피해 사례는 총 1721건이며, 그중 181건은 정부기관 관련 사이트였다.
공안부는 해킹을 저지른 196명을 기소하는 동시에 외국 경찰과 협력해 555명을 체포하고 254명을 추방했다.

개인 및 국가 정보 유출 사건도 계속 발생하고 있다. 공안부 사이버보안 및 범죄 예방 통제국의 Nguyen Ngoc Cuong 국장은 "지난 3월 24일 'raidforums.com'이라는 사이트에서 vow라는 계정 사용자가 베트남 회원 4100만명의 개인정보를 판매한 사실을 적발했다”며 "국내 IP주소 380만개 이상이 악성코드에 감염되기도 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서 "인터넷과 정보통신이 빠르게 발전하면서 사회, 경제를 긍정적으로 변화시키지만, 사회 질서와 국가 안보를 위협하기도 한다"며 "최근 사이버 범죄 행위 건수가 증가하면서 수법이 정밀해지면서 피해 심각성도 커지고 있다. 당국은 여러 국가 및 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 사이버범죄를 예방해야 한다"고 말했다.


응웬 티 홍 행 글로벌이코노믹 베트남 통신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