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신협, 전세계 118개국 신협 대상 코로나19 대응 웨비나 개최

공유
0

신협, 전세계 118개국 신협 대상 코로나19 대응 웨비나 개최

center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이 17일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동 신협중앙회관에서 'COVID-19 바이러스의 전망과 대응방안'을 주제로 웨비나(웹 기반으로 열리는 강연 형식의 세미나)를 개최했다. 사진=신협중앙회
신협중앙회가 17일 118개국 신협을 대상으로 ‘COVID-19 바이러스의 전망과 대응방안’에 대한 웨비나(웹 기반으로 열리는 강연 형식의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웨비나는 김윤식 신협중앙회장 겸 세계신협협의회 코로나19 대응위원장의 기조발언을 시작으로 전세계 코로나 현황과 글로벌 관점에서 바라본 앞으로의 전망, 코로나시대의 국제개발업무 진행 방향과 향후 변화에 대한 대응방안의 2개 세션과 질의응답으로 구성됐으며, 세계신협협의회 사무국 소속 그렌 뉴먼의 사회로 열렸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세계보건기구(WHO) 아시아본부 결핵프로그램 담당과 남태평양 사무소 대표 등을 역임한 안동일 연세대학교 보건대학원 교수가 전세계 코로나 현황과 글로벌 관점에서 바라본 앞으로의 전망에 대해 강연했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권구순 서울사이버대학교 교수가 이라크 재건 관련 경제보좌관, 유엔 라이베리아 평화유지임무단 민정전문가 등으로 활동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코로나시대의 국제개발업무 진행 방향과 향후 변화에 대한 대응방안을 소개했다.

이번 웨비나에는 캐나다, 미국, 라틴 아메리카, 아프리카, 유럽 등 세계 각국의 신협 임직원을 비롯해 미국 신협감독청 등의 정부기관도 참여했다. 신협은 11월 2차 웨비나를 개최할 예정이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코로나19의 팬데믹으로 전 세계 신협과 조합원의 경제적 손실이 심각한 수준”이라며 “신협 간 긴밀한 소통과 협력으로 피해지역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 방안을 모색하자”고 말했다.


이보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lbr0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