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오인혜 오늘 발인, "그곳에선 부디 행복하길"

공유
0

오인혜 오늘 발인, "그곳에선 부디 행복하길"

center
지난 14일 갑작스런 비보를 전한 배우 오인헤가 오늘 16일 오후 발인한다.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오인혜가 오늘 발인한다. 향년 36세.

16일 오후 인천 중구의 인하대병원 장례식장에서 오인혜의 발인이 진행된다. 장지는 인천가족공원이다.

오인혜는 지난 14일 인천 송도의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 발견됐다. 병원으로 이송된 오인혜는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받고 한때 호흡을 찾았으나 의식을 되찾지 못하고 끝내 세상을 떠났다.
경찰은 오인혜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오인혜는 최근까지도 개인 유튜브 채널과 SNS를 통해 팬들과 소통을 해왔다. 또 인기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에 출연해 향후 연기 활동에 대한 의지를 다지기도 했다.

누리꾼들은 오인혜의 갑작스런 비보에 안타까워했다. 팬들은 "그곳에선 부디 행복하셨으면 좋겠어요. 행복하세요", "인혜야...이제 편히 쉬자...꽃같이 예쁜 인혜 꽃을 사랑하는 인혜....예쁜꽃 만발한곳에서 행복하게 편히 쉬길 기도할께...그리고 너무 미안하다", "한 송이 꽃이 이렇게 또 별이 되었네요.." 등으로 추모했다.

한편, 오인혜는 2011년 영화 '우리 이웃의 범죄'로 데뷔했다. 그밖에 영화 '붉은 바캉스 검은 웨딩'(2011), '마스터 클래스의 산책'(2011), 소원택시 (2013), '설계'(2014) 등에 출연했다. 드라마로는 '마의'(2012), '연남동 539'(2018) 등이 있다. 2018년 SBS 플러스 예능 나만 빼고 연애중에서 활약했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