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카드뉴스] 비행기 탔다가 다시 되돌아오는 상품이 대인기! 항공업계의 이색 여행 상품

공유
1

[카드뉴스] 비행기 탔다가 다시 되돌아오는 상품이 대인기! 항공업계의 이색 여행 상품

center
center

center

center

center

center

center

center

center

center

코로나19의 여파로 사실상 여행의 길이 막혔다. 항공사 이용객이 엄청나게 줄었다. 몇몇 항공사들은 여객기의 좌석을 뜯어내고 화물기로 개조해서 운영 하고 있다.

화물기로 개조된 여객기뿐만 아니라 이색 여행 상품을 내놓은 항공사들도 있다.

[일본] 하와이로 여행가는 척…!

일본 항공사 ANA는 하와이로 여행가는 기분을 내는 비행 상품을 준비했다. 하와이안 셔츠를 입고 일본 열도를 한 바퀴 돈 후 다시 착륙하는 상품이다.
[일본] 밤하늘 유람비행

밤하늘을 유람하는 상품도 있다. 일본 항공사 JAL은 해질녘과 밤하늘을 유람하는 상품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또한 하와이선 기내식을 제공할 예정이다.

[일본] 기내식 온라인 판매

JAL은 또한 'JAL 쇼핑'을 통해 하네다 공항과 나리타 공항의 국제선 라운지에서 제공하는 특제 오리지널 비프 카레의 판매를 시작했다.

[대만] 여행 기분 내보기

대만 스타럭스항공도 지난달 초 타이페이공항에서 대만 동부 해안을 따라 비행하다가 다시 타이페이공항으로 돌아오는 '해외여행 가는 척'이라는 상품을 내놓은 바 있다.

[캐나다] 여행때 맛본 기내식의 맛...

캐나다의 항공사 에어노스는 기내식 배달 서비스를 시작했다. 실제 비행 중 제공한 메뉴들로 이뤄져 있는데 기내식의 맛을 그리워하는 이들과 냉동 음식을 저장해두려는 이들이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호주] 어메니티 판매

호주 콴타스항공은 기존 퍼스트 클래스와 비즈니스 클래스 탑승객들에게 지급 했던 잠옷, 로션, 아몬드 등의 먹거리를 판매했다.

[국내] 도착지 없는 비행

에어부산은 10일 국내 항공사 최초로 도착지 없이 국내 상공을 비행하다 다시 출발지로 돌아오는 '도착지 없는 비행'을 첫 운항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