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우버 "2040년까지 100% 전기차 전환"

공유
0

우버 "2040년까지 100% 전기차 전환"

center
우버는 오는 2040년까지 운행 차량 전부를 전기차로 전환할 예정이다. 사진=로이터
미국 차량공유업체 우버가 2040년까지 운행 차량 전부를 전기차로 바꿀 계획이라고 8일(현지시간) 밝혔다. 소속 운전자들이 차량을 교체하는 것을 지원하기 위해 2025년까지 8억달러를 지원할 계획이다.

우버 소속 차량들이 뿜어내는 매연에 대해 각 지방정부와 환경단체의 전기차 전환 요구가 거센 가운데 마침내 100% 전기차 전환 카드를 들고 나왔다.

로이터에 따르면 우버는 제너럴 모터스(GM) 그리고 르노-닛산-미쓰비시 동맹과 협력관계를 구축했다면서 소속 차량들이 모두 전기차로 대체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차량 구입 대금을 할인해주거나 협력 자동차 업체들로부터 임대하는 것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500만대 가량이 모두 전기차로 바뀌게 되는 셈이다. 앞서 우버는 지난 2월초 전세계의 우버 운전자들이 500만명이라고 밝힌 바 있다.

우버는 전기차·하이브리드차 운행 수수료는 낮춰주되, 이를 이용하는 고객들에게는 요금을 일부 추가하는 방식을 도입하기로 했다. 이른바 '그린 트립'을 원하는 고객들에게 비용 일부를 부담토록 하는 방식이다.

지역별로 전기차 전환 시기는 다르다.

미국, 캐나다, 유럽 지역에서는 10년 앞당긴 2030까지 모두 전기차로 대체된다. 이 지역의 환경규제 강화와 선진화된 인프라를 바탕으로 전기차 대체에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GM, 르노 동맹과 협력은 이들 미국, 캐나다, 유럽 시장을 겨냥한 것이다.

우버는 이에따라 다른 지역으로 계획을 확대하기 위해 GM 등 외에 다른 자동차 업체와도 협력을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우버 경쟁사인 리프트는 앞서 지난 6월 100% 전기차 계획을 공개한 바 있다. 2030년까지로 시기를 못박았다.

그러나 리프트는 운전자들에 대한 직접적인 재정지원은 없다고 밝힌 바 있다.


김미혜 글로벌이코노믹 해외통신원 LONGVIEW@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