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태풍 '하이선' 이동경로는?…7일 전국에 영향 줄 듯

공유
0

태풍 '하이선' 이동경로는?…7일 전국에 영향 줄 듯

center
태풍 하이선 이동경로, 자료=기상청
9월의 첫 주말인 5일 전국은 아침 기온이 20도 이하로 내려가며 신선한 날씨가 전망된다. 태풍 ‘하이선’이 북상하는 가운데 오후부터 경상, 제주 등에는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6일 "5~6일 일부 내륙지역의 아침 기온이 20도 이하의 분포로 다소 선선하겠다"며 "5일 오전부터 전국이 차차 흐려져 경상도는 낮부터, 제주도는 밤부터 비가 오겠다"고 밝혔다.

6일까지 강원영동, 경북 내륙을 제외한 경상에는 20~6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도를 제외한 그 밖의 전국에는 5~40㎜ 안팎의 비가 내리겠다.

아침 기온은 14~22도, 낮 기온은 24~29도로 전망된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는 5일 오후부터 시속 35~60㎞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고, 물결도 2~4m로 매우 높게 일겠다.

일본 오키나와 인근 해상에서 북상하고 있는 제10호 태풍 '하이선'(HAISHEN)은 7일 우리나라 전역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하이선은 오는 6일 오후 3시께는 서귀포 남동쪽 약 650㎞ 부근 해상까지 북상할 것으로 예보했다 .

기상청은 하이선이 7일 오후 3시 부산 북서쪽 약 70㎞ 부근 육상에 상륙해 8일 오후 3시 북한 청진 북서쪽 약 230㎞ 부근 육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보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