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태풍 '바비' 수도권 북상…오후 9시 수원·용인 등 태풍주의보 확대

공유
0

태풍 '바비' 수도권 북상…오후 9시 수원·용인 등 태풍주의보 확대

center
태풍 '바비' 이동예상경로, 자료=기상청
제8호 태풍 '바비'(BAVI)가 26일 매우 강한 세력을 유지한 채 북상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바비는 이날 오후 7시 기준 전남 목포 서남서쪽 약 180㎞ 해상에서 시속 30㎞로 북진 중이다. 중심기압 950hPa의 강한 강도의 중형 크기 태풍이다. 최대 풍속은 시속 155㎞, 초속 43m다.
태풍특보가 충청도, 전라도, 제주 및 일부 경기, 강원, 경상도 지역에 발효된 가운데 최대 순간 시속 144㎞, 초속 40m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고 있으며, 시간당 10~30㎜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다.

바비가 북진하면서 이날 오후 9시를 기해 경기 수원•오산•평택•용인•이천•안성•화성•여주, 강원 원주, 인천 옹진, 서해 중부 앞바다(인천•경기남부 앞바다)에도 태풍주의보가 확대된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