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제8호 태풍 '바비' 북상…전북 전역 태풍특보

공유
0

제8호 태풍 '바비' 북상…전북 전역 태풍특보

center
태풍 '바비' 이동예상경로, 자료=기상청
제8호 태풍 '바비'가 북상하면서 전북지역은 3개 시군(순창, 남원, 고창)에 태풍주의보가 발효됐고, 그 밖의 지역은 오후 7시를 기해 예비 특보가 발표됐다.

서해남부 먼바다는 태풍경보, 전북남부 앞바다 태풍주의보, 전북북부 앞바다 태풍 예비특보(오후 7시)가 내려졌다.
태풍 바비는 26일 오후 5시 현재, 중심기압 950hPa, 중심최대풍속 시속 155㎞(초속 43m)로 제주도 서북서쪽 200㎞ 해상에서 시속 22㎞로 북진하고 있다.

이 태풍은 내일 새벽까지 서해상을 따라 북상한 뒤 북한 황해도 부근에 상륙할 것으로 전망된다.

태풍경보는 흑산도.홍도,서해남부먼바다(서해남부북쪽먼바다), 전라남도(거문도.초도),제주도(제주도산지,제주도서부,제주도북부,제주도동부,제주도남부,추자도),서해남부먼바다(서해남부남쪽먼바다),남해서부먼바다(남해서부서쪽먼바다,남해서부동쪽먼바다),제주도앞바다(제주도북부앞바다)가 발령됐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