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핫 예고] '위험한 약속' 102회 고세원, 기사회생…이창욱, 박하나와 결별 수순?!

공유
0

[핫 예고] '위험한 약속' 102회 고세원, 기사회생…이창욱, 박하나와 결별 수순?!

center
26일 오후 방송되는 KBS2TV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 102회에는 강태인(고세원)이 극적으로 회복된 가운데 한지훈(이창욱)이 은동(박하나)에게 행복을 찾아가라고 빌어주는 반전이 그려진다. 사진=KBS2TV '위험한 약속' 102회 예고 영상 캡처
26일 오후 방송되는 KBS2TV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극본 마주희, 연출 김신일) 102회에는 강태인(고세원 분)이 기사회생한 가운데 한지훈(이창욱 분)과 태인 둘 다 은동(박하나 분)에게 행복을 찾아가라고 빌어준다.

공개된 '위험한 약속' 101회 예고 영상에 따르면 기자들이 은찬(유준서 분)이 최준혁(강성민 분)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알게 돼 긴장감을 고조시킨다.

이날 위독했던 강태인이 극적으로 회복돼 최준혁을 만나러간다.

앞서 방송된 101회에는 강태인이 교통사고 위기에 처한 차은동과 은찬을 구하고 중태에 빠졌으나 말미에 극적으로 의식을 회복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은찬을 몰래 데려간 혐의로 연행된 민주란(오영실 분)은 적반하장으로 한지훈에게 화를 낸다. 주란은 지훈에게 "우린 걔 때문에 온 식구가 다 잡혀들어갔는데, 넌 끝까지 걔 편만 들어?"라며 억지를 부린다.

태인 곁을 지키는 은동을 보고 지훈은 생각이 많아진다.
이에 지훈은 은동에게 "인연이라는 걸 생각하게 돼. 이제라도 널 행복하게 해 주고 싶어"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한다.

의식을 회복한 강태인도 은동에게 "너도 짐 내려놓고 널 위해서 살아"라며 행복을 찾아가라고 한다.

마침내 최명희(김나운 분)는 준혁을 찾아가 부모 최영국(송민형 분)과 민주란을 위해서라도 혐의를 인정하라고 설득한다.

한편, 은찬과 준혁 관계를 알게 된 기자는 준혁을 찾아간다.

이를 알게 된 은동은 "기자들이 은찬이를 캐고 있다는 게 무슨 말이에요?"라며 은찬이를 걱정한다.

이에 강태인은 준혁을 찾아가 "뭘 터트리려고? 은찬이가 너 같은 놈 자식이다. 세상에 떠들기라도 하려고?"라며 제발 조용히 있으라고 한다.

그러나 준혁은 "나 쓰레기야"라며 태인을 더욱 도발한다.

이에 은동과 지훈은 준혁을 찾아간다. 지훈은 준혁의 멱살을 잡고, 은동은 "은찬이 내가 지킬거야"라고 준혁에게 더 이상 나서지 말라고 선언한다.

차은동은 한지훈과 강태인중에서 누구와 최종적으로 맺어지는 것인지를 마지막 관전 포인트로 남겨둔 '위험한 약속'은 104부작으로 28일 종영한다. 평일 오후 7시 50분 방송.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