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가을철 한라산 탐방시간 조정…30분∼1시간 앞당겨져

공유
0

가을철 한라산 탐방시간 조정…30분∼1시간 앞당겨져

center
가을철 한라산 탐방 시간 조정. 그래픽=제주도 세계유산본부 제공
가을철을 맞아 한라산국립공원 탐방 시간이 여름철과 비교해 단축된다.

제주도 세계유산본부는 다음 달 1일부터 10월 말까지 코스별로 탐방 시간을 최소 30분에서 최장 1시간 단축한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어리목(탐방로 입구)·영실코스(탐방로 입구) 입산 시각이 오후 3시에서 오후 2시로 앞당겨졌고, 윗세오름 대피소는 오후 1시 30분까지 도착해야 추가 산행이 가능하다.

또 진달래밭 대피소에는 지금은 오후 1시까지지만 다음 달부터는 낮 12시 30분까지 도착해야 백록담 정상을 산행할 수 있다.

이 밖에 돈내코 코스(안내소)는 오전 11시에서 오전 10시 30분, 어승생악 코스(탐방로 입구) 오후 6시에서 오후 5시로 입산 통제 시각이 각각 조정됐다.

김대근 도 세계유산본부장은 "안전 산행을 위해 출발 전에 자신의 체력과 건강 상태에 맞는 탐방로를 선택하고, 충분한 준비운동이 필요하다"면서 "성판악·관음사코스는 산행 중 식수를 구할 수 있는 곳이 없으므로 생수를 충분히 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이태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j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