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핫 예고] '엄마가 바람났다' 82회 김형범, 현쥬니가 친아들 길정우 양육자에 기함

공유
0

[핫 예고] '엄마가 바람났다' 82회 김형범, 현쥬니가 친아들 길정우 양육자에 기함

center
25일 오전 방송되는 SBS 일일드라마 '엄마가 바람났다' 82회에는 강석환(김형범)이 오필정(현쥬니)이 아들 민호9길정우)를 키우는 것을 알고 기함한다. 사진=SBS '엄마가 바람났다' 82회 에고 영상 캡처
25일 오전 방송되는 SBS 일일드라마 '엄마가 바람났다'(극본 안서정, 연출 고흥식) 82회에는 강석환(김형범 분)이 오필정(현쥬니 분)이 자신의 친아들 민호(길정우 분)를 키우고 있음을 알고 기함한다.

공개된 '엄마가 바람났다' 82회 예고 영상에 따르면 혜진(박지수 분)은 석준(이재황 분)과 필정을 향한 질투심이 나날이 더 심해진다.

의류 피팅 영상을 담던 혜진은 갑자기 석준을 불러내 "여기 있는 이분은 강석준 본부장입니다"라고 소개한다.

필정은 혜진이 석준과 셀카를 담는 모습을 보고 어이없어한다.

더 나아가 혜진은 필정을 발로 걸어 넘어지게 한 뒤 "내 영상이다. 내가 원하는 대로 하겠다는 데 왜 이렇게 말이 많아"라며 갑질을 한다.

혜진의 갑작스런 공격으로 바닥에 넘어진 필정은 울컥한다.

보다 못한 석준이 나서서 혜진에게 "필정씨 내가 좋아하는 여자야. 함부로 하지 마"라고 주의를 준다.

한편, 이은주는 태우(서현석 분)와 순정(남이안 분)을 떼어놓으려고 한다. 은주는 태우에게 "너 제 정신이야. 정말 걔랑 결혼할 거야?"라고 화를 낸다,
태우가 "어"라고 말하자 은주는 "어떤 여자를 만나느냐에 따라 남은 니 인생이 바뀐다고"라며 순정과 헤어지라고 다그친다.

필정은 전화로 아들 민호에 대해 묻는 석환에게 "근데 우리 아들 얘기는 왜?"라며 의아해한다.

그러자 석환이 "자세한 얘기는 만나서 하죠"라며 필정에게 만나자고 한다.

이후 약속 장소에 도착한 석환은 필정에게 전화로 "어디에 앉아 계시냐?"고 묻는다.

그러자 필정은 "창가 쪽이요. 하얀 블라우스를 입고 있다"고 말한다. 창가에 하야 블라우스를 입고 앉아 있는 사람이 오필정임을 확인한 석환은 충격 받는다.

마침석환을 미행하는 이은주가 나타나 "석환씨"라며 강석환 앞을 막는다.

아무것도 모르는 필정은 약속 장소에 석환과 은주가 있는 것을 보고 불쾌하게 생각한다.

말미에 김해정(양금석 분)은 석환에게 "박태섭(강서준 분) 와이프가 오필정이라구"라며 기함한다.

그러자 석환이 석준과 필정을 결혼 허락을 받으러 왔던 민호(길정우 분)를 떠올리고 "지난번에 우리 집에 왔던 오필정 아들 말이야. 걔가 내 아들 아닐까?"라고 추측한다.

오필정이 석환의 친아들을 키웠다는 것을 깨달은 해정은 깜짝 놀란다.

오필정은 자신이 키운 민호가 강석환의 친아들임을 언제 알게 되는지 호기심을 유발하는 '엄마가 바람났다'는 평일 오전 8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