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김현정의 뉴스쇼' 방송 중단, 기자 코로나19 확진

공유
0

'김현정의 뉴스쇼' 방송 중단, 기자 코로나19 확진

center
사진=CBS 홈페이지 캡처
CBS FM 라디오 시사 프로그램 '김현정의 뉴스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진자 발생으로 방송을 중단했다.

'김현정의 뉴스쇼' 제작진은 19일 유튜브 공지 글을 통해 "CBS에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오늘 '뉴스쇼', '댓꿀쇼'는 방송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어 "방송 정상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청자 여러분께 다시 한번 양해 말씀드리겠다"고 전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중앙 언론사의 방송 중단은 이번이 처음이다.
CBS는 모든 라디오 프로그램 방송을 중단하고 음악 방송으로 대체했다. 다만 TV 방송 프로그램은 사전 녹화 분량으로 대체한다.

전날인 18일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 중인 기자가 이날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 녹화장에는 해당 기자 외에 앵커 김현정 PD,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후보와 PD, 스태프가 참석했다. 같은 날 CBS 사옥에서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후보 토론회까지 열려 집단 감염 우려를 낳고 있다.

김현정 PD를 비롯해 확진 판정을 받은 기자와 한 공간에 있었던 이들은 자가 격리 뒤 코로나 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한편, 이낙연 의원 측은 18일 공지를 통해 "이 후보가 지난 17일 아침에 출연했던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먼저 출연했던 이가 오늘 저녁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이 후보는 악수 등 확진자와 신체접촉은 하지 않았지만, 확진자가 사용했던 의자와 마이크를 사용했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이날 오후 8시 15분께 CBS를 통해 이러한 내용을 전달받고 즉시 의료 기관을 방문,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이 의원 측은 "자택에 머무르며 검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모든 일정을 중지하겠다"고 밝혔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