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마트, '카카오'와 제휴…온·오프라인 업계 시너지 창출한다

공유
0

이마트, '카카오'와 제휴…온·오프라인 업계 시너지 창출한다

이마트, ‘카카오뱅크’의 '26주 적금' 협업 운영…적금 가입하면 혜택 줘
오프라인 유통업계와 온라인 금융업계의 만남으로 주목

center
이마트가 카카오뱅크의 금융 상품인 '26주 적금'을 선보인다. 원하는 고객은 18일부터 가입할 수 있다. 사진은 카카오뱅크의 26주 적금 가입 페이지. 사진=이마트
이마트가 카카오뱅크와 협업해 ‘26주 적금 with 이마트’(이하 26주 적금)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26주 적금은 카카오뱅크에서 기존에 운영하던 인기 적금상품이다. 카카오뱅크가 26주 적금을 다른 기업과 협업해 운영하는 경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 상품은 최초 가입한 금액만큼 매주 납입금액이 증가한다는 특징이 있다. 예를 들어 1주 차에 1000원을 납입했으면 2주 차에는 2000원, 26주 차에는 2만 6000원으로 납입금액이 오른다.
가입은 카카오뱅크 앱에서 하면 된다. 가입 기간은 이달 18일부터 31일까지이며 최초 가입 금액은 1000원‧2000원‧3000원‧5000원‧1만 원 중에 선택할 수 있다. 금리는 최대 1.1%까지 적용된다.

이마트 측은 26주 적금에 가입하면 금리 혜택은 물론 추가로 최대 8만 8000원의 할인 쿠폰과 캐시백 혜택을 받아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캐시백 금액은 적금 만기일 이후 10일 이내에 카카오뱅크 입출금통장으로 지급한다.

이와 함께 추첨을 거쳐 총 6만 명의 적금 가입 고객 대상으로 ‘한정판 카카오프렌즈 장바구니’(35ℓ, 중형)를 제공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당첨자는 9월 11일부터 30일 사이에 이마트 고객센터에서 장바구니를 수령할 수 있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담당은 “26주 적금은 쇼핑 혜택을 통해 적금을 쌓는 성취감을 높인 금융 상품이다. 오프라인 유통업계와 온라인 금융업계가 협업으로 서로 시너지를 일으키는 첫 사례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