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핫 예고] '기막힌 유산' 85회 김비주, 신정윤에 메건 정서하 정체 추궁

공유
0

[핫 예고] '기막힌 유산' 85회 김비주, 신정윤에 메건 정서하 정체 추궁

center
사진=KBS1TV 기막힌 유산 85회 예고영상 캡처
17일 오후 방송되는 KBS1TV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극본 김경희, 연출 김형일) 85회에는 부가온(김비주 분)이 아빠 부설악(신정윤 분)에게 메건(이청아, 정서하 분) 정체를 묻는 반전이 그려진다.

공개된 기막힌 유산 85회 예고 영상에 따르면 설악은 가온이 "메건이 누구냐"고 묻자 깜짝 놀라 메건을 찾아간다.

"설악이 뭘 원하는 거야?"라고 하자 메건은 "겁먹지 마. 설마 내가 그 애한테 상처라도 주겠니?"라고 답한다.

그러자 설악은 "가온이한테 도움 되는 게 뭔데?"라고 소리친다.

한편, 부영감(박인환 분)의 동거 반대에 부딪힌 한라(박신우 분)는 보미(박민지 분)에게 사실을 털어놓는다.

보미가 "당신 이름이 왜 부한라인가요?"라고 하자 한라가 "아버지가 키워주셔서 부한라지요"라고 답한다.

이날 부백두는 육수실에서 잠이 들어 부영감의 심기를 건드린다. 잠든 백두를 본 부영감은 "간나 이거 뭐하니"라며 버럭 화를 낸다.

한편 정건(이경호, 조순창 분)은 전처 공소영이 산통을 깨기 전에 최후의 카드를 쓰려한다.

계옥(강세정 분)이 소영의 동생임을 알고 있는 정건은 "공씨 자매가 산통 다 깨기 전에"라며 공소영에게 전화를 건다.

공소영은 전화에서 "소영이니?"라는 전남편 이경호 목소리가 들려오자 깜짝 놀란다.

계옥은 정건이 언니 공소영 전남편임을 언제 알게 되는 지 궁금증을 고조시키는 기막힌 유산은 평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성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ade.ki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