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그룹 임원 인사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 롯데지주 이끈다

공유
0

롯데그룹 임원 인사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 롯데지주 이끈다

코로나19 속 그룹 생존과 미래 성장 위해 혁신과 변화 시급 판단
경영전략실 ‘경영혁신실’로… 신사업 발굴과 계열사간 시너지 주력
황각규 부회장은 이사회 의장으로, 롯데렌탈 대표에 김현수 물산대표

center
롯데지주의 새 대표로 내정된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 사진=롯데지주
롯데그룹이 13일, 롯데지주를 포함해 일부 계열사의 임원 인사 개편을 단행했다.

롯데그룹은 이번 인사에 대해 코로나19가 초래한 어려움 속에서 그룹의 생존과 미래 성장을 모색하기 위해 혁신과 변화가 시급하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롯데는 매년 연말 정기 임원 인사 이동을 단행해 왔으나, 그룹의 미래 성장동력 발굴에 집중하기 위해 최근 임원 인사와 함께 롯데지주 조직을 개편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조직 개편으로 롯데지주의 대표이기도 한 황각규 롯데그룹 부회장은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회사 관계자에 따르면 황 부회장은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사업 환경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서는 젊고 새로운 리더가 필요하다며 물러나겠다는 뜻을 밝혔다. 황 부회장은 앞으로 롯데지주 이사회 의장 역할은 계속 수행할 예정이다.

황 부회장의 후임으로는 이동우 롯데하이마트 대표가 내정됐다. 이 대표는 롯데백화점에 입사해 경영지원, 영업, MD 등을 두루 거쳤으며 롯데월드 대표를 역임했다. 2015년부터는 롯데하이마트 대표를 맡아 롯데하이마트와 롯데 계열사 간 시너지를 창출하고 회사의 안정적인 성장을 끌어냈다.

대표 신규 선임과 함께 롯데지주의 내부 조직개편도 이뤄졌다. 롯데지주의 경영전략실은 ‘경영혁신실’로 개편됐다. 이 회사는 신사업 발굴과 계열사 간 시너지 창출 전략 모색에 집중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롯데지주의 경영혁신실장으로는 이훈기 롯데렌탈 대표가 임명됐다. 이 대표는 전략과 기획 분야에 전문성을 갖춘 인물로, 롯데케미칼 타이탄 대표, 롯데렌탈 경영기획본부장을 지냈으며 2019년부터 롯데렌탈 대표로 보임하며 회사의 성장에 이바지했다.

현 경영전략실장인 윤종민 사장은 롯데 인재개발원장으로 이동해 그룹의 인재 육성에 전념한다.

김현수 롯데물산 대표는 롯데렌탈 대표로 임명됐다. 김 대표의 후임으로는 류제돈 롯데지주 비서팀장이 내정됐다.

전영민 롯데 인재개발원 원장은 롯데 액셀러레이터 대표를 맡게 됐고, 롯데하이마트의 새 대표로는 황영근 롯데하이마트 영업본부장이 선임됐다.

롯데지주의 관계자는 “앞으로도 전문성을 갖춘 새 리더들을 발굴해 미래 성장을 위한 준비를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다음은 오늘 발표한 롯데그룹 인사 내용.

◇ 롯데지주

▲ 대표이사 사장 이동우 ▲ 경영혁신실장 전무 이훈기 ▲ 비서팀장 상무 정영철

◇ 롯데렌탈

▲ 대표이사 사장 김현수

◇ 롯데인재개발원

▲ 사장 윤종민

◇ 롯데물산

▲ 대표이사 전무 류제돈

◇ 롯데액셀러레이터

▲ 대표이사 전무 전영민

◇ 롯데하이마트

▲ 대표이사 전무 황영근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