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시원하게 쏜다!…'창립 40주년' 마리오아울렛, 14일부터 할인 행사 개최

공유
0

시원하게 쏜다!…'창립 40주년' 마리오아울렛, 14일부터 할인 행사 개최

특가 상품 기획전, 특별 할인 혜택전, 유명 브랜드 할인전 등 '풍성'
"올해 최대 규모의 행사 예상"


center
이달 14일부터 마리오아울렛이 창립 40주년을 기념해 대규모 할인 행사를 연다. 사진=마리오아울렛

올해 창립 40주년을 맞이한 마리오아울렛이 이달 14~20일 대규모 할인 행사를 벌인다. 이번 행사는 ▲특가 상품 기획전 ▲특별 할인 혜택전 ▲유명 브랜드 할인전으로 꾸며진다.

특가 상품 기획전은 마리오아울렛 각 관에서 열린다. 여성 패션브랜드 ▲모조에스핀 ▲CC콜렉트 ▲에고이스트와 남성 패션브랜드 ▲지오지아 ▲코모도 ▲바쏘옴므를 비롯해 ▲나이키 ▲아디다스 ▲노스페이스 ▲리바이스 ▲폴햄 등 다양한 브랜드의 상품을 4만 원에 마리오아울렛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다.

정상가 대비 10%~30% 저렴하게 상품을 살 수 있는 특별 할인 혜택전에는 ▲아이잗바바 ▲지고트 ▲톰보이 ▲지오송지오 ▲바쏘 ▲지프 등 브랜드 매장이 참여한다.
유명 브랜드 할인전은 마리오아울렛 1관 1층에서 진행된다. ‘구호’는 봄‧여름 상품을 최대 40% 싼 가격에 선보이며, 상품에 따라 20% 추가 할인 혜택도 제공된다. ‘프렝탕’ 부스에서는 지난해 가을‧겨울 상품을 정상가 대비 최대 80% 저렴하게 내놓는다. ‘라코스테’는 카라티셔츠를 4만 9000원, 셔츠를 6만 9000 균일가로 판매한다.

마리오아울렛 2관과 3관 사이에 있는 야외행사장 ‘마르페광장’에서는 남성정장 사계절 상품전이 전개된다. ‘지오지아’와 ‘킨록2’의 정장을 최대 80% 할인가로 만나볼 수 있다.

마리오몰(마리오아울렛 3관) 1층에서는 럭셔리부티끄 명품 초대전이 마련된다. ▲프라다 ▲발렌티노 ▲버버리 ▲구찌 ▲생로랑 ▲페라가모의 명품을 최대 37%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다.

마리오아울렛은 2001년에 문을 연 국내 최초의 정통 패션 아웃렛으로 3개의 건물로 구성된 도심형 쇼핑시설이다. 패션 전문관인 1관은 2001년, 레저 전문관인 2관은 2004년, 라이프스타일몰인 3관은 2012년에 오픈했으며 2013년 1관을 증축했다. 2018년 4월에는 전관 개편 공사를 진행해 ‘도심 속 문화 휴식 공간’을 특징으로 새롭게 거듭났다. 총 600여 개의 브랜드를 선보이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올해 가장 큰 규모의 행사가 될 것으로 예상한다. 파격적인 가격에 질 좋은 상품을 하는 만큼, 실적 개선의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