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부국증권,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따른 방역 '철저'...추가 확진자 없어

공유
0

부국증권,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따른 방역 '철저'...추가 확진자 없어

center
부국증권 로고 사진=부국증권
여의도에 위치한 부국증권은 지난 7일 본사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나, 해당 층 직원들의 검사결과는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11일 밝혔다.

부국증권은 확진자 발생후 보건소의 통제아래 접촉자와 해당 층 직원들에 대해 코로나19 감염여부에 대한 검사를 실시한 바 있다.
해당 층 직원들과는 별도로 회사는 추가적으로 사옥관리업체직원 및 경비업체직원 등에 대하여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으며,이들도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

보건소의 권고에 따라 해당 층은 일시적으로 폐쇄되고, 해당 층 직원은 이달 14일 까지 자가격리 및 재택근무를 실시할 예정이다.

부국증권 관계자는 "해당 층을 제외한 본사 사옥 전체는 자체방역 조치 완료 후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지키며 정상근무를 실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준범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jbkey@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