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교육부, 호우 피해 우려 지역 학교 원격수업 권장

공유
0

교육부, 호우 피해 우려 지역 학교 원격수업 권장

교육부가 집중호우로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의 학교에 원격수업 전환을 권장했다.

9일 교육부는 중앙사고수습본부 상황점검회의를 열고 8월 첫째 주 집중호우 피해와 학사일정 조정 상황 등을 점검했다. 회의 결과 오는 10일부터 16일에도 호우가 예보되고 제5호 태풍 장미도 북상하면서 호우경보가 내려진 지역 등의 유치원과 초중학교, 특수학교에 원격수업 전환을 권장하기로 했다. 다만 고등학교는 이번 원격수업 권장에서 제외됐다.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학교는 전국 11개 지역 약 270개로 붕괴·침수 등을 피해를 입은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백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si@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