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SK㈜C&C, 청년 장애인 ICT 교육 과정 '씨앗' 4기 교육생 수료

공유
0

SK㈜C&C, 청년 장애인 ICT 교육 과정 '씨앗' 4기 교육생 수료

누적 수료생 67명 중 58명이 취업 성공

center
수료생들이 SIAT(씨앗) 프로그램 4기 정보보안 과정 수료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C&C
SK㈜C&C는 청년 장애인 ICT 전문가 육성 프로그램인 'SIAT(씨앗)' 프로그램 4기 교육생 36명이 교육을 수료했다고 6일 밝혔다.

씨앗은 SK㈜C&C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와 함께 운영하는 장애인 ICT 전문가 육성·취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장애인 고교·대학 졸업자를 대상으로, 2017년 1기부터 2019년 3기까지 누적 수료생 67명 중 58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올해는 수료생 36명 중 32명이 인턴십에 참여하는 취업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32명의 수료생들은 SK㈜C&C와 SK인포섹㈜, SK건설㈜, ㈜윈스, ㈜씨에스피아이, ㈜지엠티, ㈜상상우리 등 13개사 인턴 프로그램에 참여 중으로 인턴십 수료 후 별도 심사를 거쳐 정규직으로 채용된다.나머지 4명도 채용 면접 대기 중이다.

올해 취업 성과는 씨앗 프로그램 참여 기업들과 '씨앗 얼라이언스'를 맺고 교육생 선발부터 교육 과정 설계 및 운영 전반에 걸쳐 기업들의 채용 수요를 충실히 반영한 덕분이다. 씨앗 얼라이언스에 참여하는 기업들의 수요에 따라 웹디자인, 소프트웨어 개발, 정보보안, IT 사무 서비스 등 총 4개반을 구성해 전문 ICT 직무 교육을 실시했다. 공통교육으로 ▲모의면접교육 ▲심리 재활 ▲조직문화이해 ▲커뮤니케이션 기법 ▲문제해결 기법 등 사회성 훈련 프로그램도 운영했다.

안석호 SK㈜C&C 행복추진센터장은 "올해 4기생을 배출한 씨앗은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전문 디지털 ICT 청년 인재 육성 및 취업 성공 모델이 됐다”며 “내년에도 씨앗 얼라이언스 기업들과 함께 디지털 ICT의 꿈을 가진 우수 장애 청년 발굴 및 일자리 창출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현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amsa0912@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