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포드, CEO 전격 교체… 팔리 COO 발탁

공유
0

[글로벌-Biz 24] 포드, CEO 전격 교체… 팔리 COO 발탁

center
포드 신임 최고경영자(CEO) 짐 팔리. 사진=로이터
미국 포드 자동차가 4일(현지시간) 최고경영자(CEO) 교체를 발표했다. 오는 10월 1일 짐 해킷이 물러나고, 그 자리를 최고운영책임자(COO)인 짐 팔리가 맡게 된다.

로이터통신은 정통 포드맨 팔리는 자신의 CEO 취임을 계기로 포드가 크게 탈바꿈 하면서 도약을 이루고, 이를 통해 월가 투자자들에게 댜시 매력적인 주식이 되기를 희망하고 있다고 전했다.

팔리는 할아버지가 포드에서 근무하면서 자동차에 관심을 가지기 시작했을 정도로 포드와 인연이 깊다.

그는 2015~2017년 포드 유럽 CEO, 2017~2019년 부사장 겸 글로벌 시장 부문 사장을 지냈고, 작년 5월부터 올 2월까지 전략 담당 사장을 지낸 뒤 3월 COO로 승진했다.
팔리는 자신의 최우선 과제로 '부드러운 지도부 교체'와 북미 영업을 개선해 10% 순익마진을 달성하며 인터넷과 자동차가 연결되는 커넥티드카, 완전한 전기차를 개발해 테슬라와 경쟁하는 구도를 만드는 것이라고 밝혔다.

월가는 팔리의 승계를 당연한 것으로 보고 있다.

크레디트 스위스의 댄 레비 애널리스트는 "전혀 놀랍지 않다"면서 팔리가 포드를 각성시키고 비상대응에 나서도록 할 것으로 기대했다.

해킷 현 CEO는 적어도 주가라는 측면에서는 포드에 맞지 않는 CEO였다.

그의 재임 기간 포드 주가는 40% 가까이 폭락했고, 올들어 27% 하락해 시가총액이 261억달러로 쪼그라들었다.

한편 팔리는 로이터와 인터뷰에서 "테슬라와 경쟁하기 위해 커넥티드카를 진지하게 봐야 한다"면서 포드의 베스트셀러 픽업트럭 시리즈인 F시리즈도 커넥티드카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김미혜 글로벌이코노믹 해외통신원 LONGVIEW@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