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국정원 기조실장에 박선원․ 2차장 박정현․3차장 김선희

공유
0

국정원 기조실장에 박선원․ 2차장 박정현․3차장 김선희

center
박선원 신임 국정원 기조실장


문재인 대통령은 4일 국가정보원 기획조정실장에 박선원(57) 국정원장 외교안보특별보좌관을 임명하기로 했다.

국정원 2차장에는 박정현(58) 국정원장 비서실장을 내정했고, 3차장에는 김선희 국정원 정보교육원장(51)을 사상 첫 여성 국정원 차장으로 발탁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에서 "이들에 대한 임명은 4일 자로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박 신임 기조실장은 참여정부 시절 청와대 통일외교안보전략비서관으로 일하며 2007년 남북정상회담 준비과정에도 참여한 대북 전문가로 평가받는다.

2017년 대선 때 문 대통령 캠프 안보상황단 부단장으로 일하며 외교안보 정책 수립에 핵심적 역할을 했다.

국정원 2차장에 내정된 박 국정원장 비서실장은 부산고와 고려대 중어중문학과를 졸업하고 국정원 7급 공채시험을 통과했다.

이후 대통령비서실 국가위기관리실 행정관, 대테러부서 단장 등을 거쳤다.

2차장은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그동안 맡았던 대북업무를 1차장 소관으로 이관하는 대신 3차장이 소관하던 방첩, 대테러, 보안, 대공, 산업기술 유출, 국제범죄, 방위산업 등의 업무를 맡게 됐다.

제3차장은 국제 정보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과학정보 활동 업무를 전담하게 된다.

강 대변인은 "과학정보 업무는 이제까지는 1급 본부장이 맡아왔지만 이제는 제3차장이 담당하게 됐다. 과학정보 역량을 보다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김 신임 3차장은 관련 분야에서 장기간 전문성을 쌓아왔다. 능력을 중심으로 발탁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