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기간산업안정기금, ‘기간산업 협력업체 운영자금 지원프로그램‘ 5일부터 개시

공유
0

기간산업안정기금, ‘기간산업 협력업체 운영자금 지원프로그램‘ 5일부터 개시

center
기간산업안정기금은 지난달 31일자로 기간산업 협력업체 운영자금 지원프로그램 참여 17개 은행과 협약을 체결하는 등 주요 지원절차 수립을 완료했으며 오는 5일부터 프로그램을 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은행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상 어려움 해소에 필요한 운영자금(기존 은행권 대출 상환 금지)을 협력업체 앞 대출하고 기금은 대출채권을 기초로 유동화증권을 발행해 민간 등에 매각하는 구조이다.

협력업체에 대한 지원 규모는 최대 5조5000억 원이며 이를 위해 기금은 프로그램에 최대 1조 원의 자금을 지원한다.

대상기업은 기안기금 지원대상 업종 내 협력업체(중소·중견기업 대상, 개인사업자 제외)로 원청기업과 소관 부처 등이 협업해 산업생태계 유지에 필요하다고 선정한 업체가 대상이다.

협력업체는 기존에 대출거래 관계가 있는 은행 중 거래를 원하는 은행에서 프로그램 이용상담이 가능하다. 거래은행이 없는 경우 협력업체가 거래를 원하는 은행에 이용상담을 할 수 있다.

은행 명단(17개 협약체결 기관), 대출신청서(양식), 프로그램 내용 등은 3일부터 기간산업안정기금 홈페이지에 게재될 예정이다.


장원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tru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