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글로벌-Biz 24] 갤럭시 디지털 설립자 마이클 노보그라츠 "비트코인과 금 앞으로도 계속 상승"

공유
1

[글로벌-Biz 24] 갤럭시 디지털 설립자 마이클 노보그라츠 "비트코인과 금 앞으로도 계속 상승"

center
갤럭시 디지털 회장 마이클 노보그라츠는 비트코인과 금값은 앞으로도 계속 오를 것이라고 내다봤다. 사진=로이터
갤럭시 디지털(Galaxy Digital)의 설립자이자 CEO(최고경영자) 겸 회장인 마이클 노보그라츠(Michael Novogratz)는 비트코인이 앞으로 3개월 동안 1만4000달러에 이르고 연말에는 2만 달러에 이를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정부의 유동성 공급이 계속되는 한 금도 상승세를 이어갈 것으로 내다봤다고 비즈니스인사이더가 7월 3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그는 "거품은 통상 정책적인 움직임으로 끝나는 것이다"라고 했다. 그런데 “연준(FRB)이 현 시점에서 금리를 올릴 것 같지는 않다. 다시 말해 이는 유동성 공급이 사라지지 않는다는 의미다. 이로 인해 금 등의 자산이 영향을 받게 된다”는 것이다.

금 선물은 지난달 28일 2.2% 올라 온스당 1974.40달러로 최고치를 경신했다. 비트코인도 6% 올라 1비트코인에 1만1379달러로 연중 최고가에 접근하고 있다.
노보그라츠는 하이테크 주에 주목했던 개인투자자들이 지금은 비트코인이나 금에 몰려 있을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비트코인은 지금도 많은 개인투자자의 관심을 끌고 있다고 그는 말했다.

개인투자자의 관심의 대부분은 스토리성이 있는 종목이나 기술종목으로 옮겨갔다. 왜냐하면 그쪽이 재미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근에는 금과 비트코인에 많은 돈이 돌아왔다.

기관투자자들이 비트코인에 뛰어들고 있지만 이들은 금 투자와 다른 상황을 맞고 있다는 게 노보그래츠의 설명이다. 금은 3000년 전부터 있었고 아주 쉽게 살 수 있고 비트코인에는 금이 갖고 있지 않은 게임 요소가 있다. 둘 다 유망해 보인다는 것이다.

그의 주요 투자처는 비트코인, 금, 은이다. 그는 자산의 약 20%를 비트코인으로 투자하고 있다. 금의 비중은 5% 정도라고 한다.


조민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sch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