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넷마블, 온라인으로 크리에이터와 첫 만남…"크리에이터 지원 확장할 것"

공유
0

넷마블, 온라인으로 크리에이터와 첫 만남…"크리에이터 지원 확장할 것"

게임사-인플루언서 간 첫 언택트 행사…지원 강화 위한 교육·프로그램 운영 계획

center
넷마블 크리에이터 데이 이미지. 사진=넷마블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이 글로벌 동영상 커뮤니티 유튜브와 함께 진행한 '2020 넷마블 크리에이터 데이 바이 유튜브(이하 넷마블 크리에이터 데이)'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1일 밝혔다.

이 행사는 지난달 29일 구글 행아웃을 통해 약 2시간 동안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며, 약 50여 명의 크리에이터가 참석했다.

행사는 국내 게임업계에서는 최초로 기업과 인플루언서 간 진행된 언택트 행사다.
이날 구글, 넷마블의 매니저들이 참석해 유튜브 관련 교육뿐만 아니라 크리에이터들의 궁금증을 해소하는 질의응답 등 기업과 인플루언서가 활발하게 소통하는 시간들이 진행됐다.

넷마블은 크리에이터들들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기 위한 계획도 공개했다.

향후 넷마블은 상하반기 1년에 두 번 ‘크리에이터 교육’ 행사를 열고 크리에이터들이 함께 소통하는 다양한 기회를 마련하기로 했다. 또 파트너 크리에이터 프로그램을 통해 이들이 독창적인 브랜디드 콘텐츠를 제안할 수 있도록 소통창구도 준비할 계획이다.

배민호 넷마블 뉴미디어 팀장은 "넷마블 크리에이터 데이가 게임 크리에이터들이 자신의 가치를 성장시킬 수 있는 밑거름이 되었으면 한다”면서 “향후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기업과 인플루언서가 함께 성장하고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방안을 기획할 것”이라고 밝혔다.

넷마블은 매년 약 100명이 넘는 게임 크리에이터들과 브랜디드 콘텐츠, 유튜브 공식방송, 자체 게임리그 등을 통해 협업하고 있으며 크리에이터들과의 건강한 협업 관계를 위해 크리에이터 페스티벌과 교육 등 다양하게 노력하고 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