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최은옥 교육부 고등교육정책실장, 공직자 재산공개 21억 신고

공유
0

최은옥 교육부 고등교육정책실장, 공직자 재산공개 21억 신고

center
최은옥 교육부 고등교육정책실장.사진=뉴시스
최은옥 교육부 고등교육정책실장이 총 21억3898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는 지난 4월2일부터 5월1일까지 임용된 고위공직자 58명의 재산을 31일 공개했다.

공개된 자료에 따르면 최 실장은 9억2300만원 상당의 건물 부동산을 소유하고 있다. 현재 가족이 거주하고 있는 서울 성동구 7억7000만원 상당의 아파트 1채와 세종시 아파트 전세임차권도 3300만원이다. 장남의 서울 용산구 1억2000만원 전세임차권도 포함됐다.
배우자가 부친으로부터 상속받는 대지 지분과 세종시 연동면의 영농토지를 합쳐 4억8755만원 상당의 토지도 보유하고 있다. 영농토지 출입로 대지는 최 실장과 배우자가 공동명의이다.

최 실장 가족은 8억9217만원의 예금을 보유하고 있다. 배우자 명의 보험과 연금저축 등 예금이 5억4877만원, 최 실장은 2억587만원을 신고했다. 장남과 장녀는 증여금 등으로 불입한 보험과 예적금을 포함해 각각 1억782만원, 2977만원의 예금을 각각 보유했다.

이와 함께 최 실장의 배우자는 4899만원 상당의 주식을 보유있으며, 최 실장 부부의 채무는 전세보증금 2억1659만원이다.

최 실장은 2010년식 모닝(999cc)와 배우자가 사용하는 2004년식 소나타(1999cc) 자동차 2대를 신고했다.


유명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hyo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