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편의점·슈퍼마켓도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 참여한다

공유
0

편의점·슈퍼마켓도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 참여한다

GS리테일·롯데슈퍼, 농산물 20% 싸게 판다

center
대형마트에 이어 편의점과 슈퍼마켓이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 캠페인을 진행한다. 사진=GS리테일
대형마트에 이어 편의점과 슈퍼마켓이 정부가 주관하는 농산물·외식·농촌여행 소비 촉진 캠페인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에 동참한다.

대한민국 농할(농산물·외식·농촌여행 할인) 갑시다는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농가와 외식‧농촌 관광업계를 지원하기 위한 행사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추가경정예산 재원을 활용해 온·오프라인으로 총 748억 원 상당의 ‘농산물 20% 할인 쿠폰’을 발행할 계획이다. 앞서 롯데마트·홈플러스 등 대형마트와 농협 하나로마트는 8월 9일까지 이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GS리테일은 오는 9월 29일까지 편의점 'GS25', 슈퍼마켓 'GS더프레시', 온라인 쇼핑몰 'GS프레시몰'의 1만 5000개 점포에서 농축산물 할인 행사를 연다.

이에 GS25와 GS더프레시, GS프레시몰에서 국내 농축산물을 사는 고객들은 8월 9일까지 2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할인 총액은 1만 원으로 제한된다. 8월 10일부터는 농산, 축산, 양곡, 친환경 등 매주 다른 주제로 쿠폰 행사가 벌어진다.

롯데슈퍼도 8월 9일까지 전 점포에서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 행사를 벌인다.

한우 국거리·불고기, 한돈 삼겹살·목심, 햇감자, 양파, 복숭아, 포도 등이 20% 저렴한 가격에 판매된다. 행사 기간 엘포인트 회원이 롯데슈퍼에서 국내 농축산물을 사면 최대 1만 원을 즉시 할인(1인 1회로 한정)받을 수 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