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야나두, 동기부여 플랫폼 '유캔두' 선봬

공유
0

야나두, 동기부여 플랫폼 '유캔두' 선봬

‘인증’·‘보상’이라는 게임적 요소로 서로의 목표달성을 돕고 함께 성장
작은 습관부터 어학공부, 운동, 다이어트 등 일상의 성취로 리워드 획득
유캔두 통해 야나두人 이색 복지제도 ‘주 4.5일 근무제’도 운영중
하반기 기업·브랜드 마케팅 플랫폼으로…‘소셜 러닝 커머스’로 수익 본격화

center
유캔두 앱 이미지. 출처=야나두


카카오 에듀테크 계열사 ㈜야나두(공동대표 김정수, 김민철)는 ‘인증’과 ‘보상’이라는 게임적 요소를 통해 서로의 목표 달성을 돕고 성장하는 동기부여 플랫폼 ‘유캔두’를 공식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합병 이후 종합 교육 플랫폼으로 거듭난 야나두의 첫 작품 '유캔두'는 누구든지 목표와 보상을 정하고 여기에 동참한 참여자가 함께 공통의 목표를 성취해가는 리워드 앱이다.

유캔두에는 ‘두잇(do-it)’이라고 불리는 다양한 미션, 목표, 도전이 있다. 이에 참여, 인증하면 성공지원금(UCD)을 리워드로 받는다.

성공지원금이 쌓이면 상품권 등으로 현금화할 수 있다.

두잇 개설에 필요한 성공지원금(UCD)을 주는 주체인 스폰서가 프로모션을 개설하면 개설자는 프로모션 취지에 맞는 두잇을 개설하는 것이다.
두잇은 어학공부, 운동, 다이어트, 독서 등 그야말로 무궁무진하다.

예를 들어, ‘습관을 위한 14일’, ‘일주일만 도전해보기’ 등의 프로모션에 참여해 성공지원금을 걸고 ‘매일 푸쉬업 50회’, ‘하루 10분 경제뉴스’, ‘1일 1 외국어 문장 외우기’, ‘2주간 뽀송한 피부를 위한 물 마시기’, ‘매일 영양제 챙겨먹기’ 등의 다양한 두잇을 개설할 수 있다.

유캔두 개발팀은 "'인류의 잠재력을 깨우자'는 슬로건 아래 누구나 쉽게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앱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차곡차곡 쌓이는 성공지원금을 보면서 달성의 뿌듯함을, 나와 비슷한 목표를 가진 참여자들과 소통하는 재미를, 그리고 각자 만들고 싶은 습관을 두잇으로 만드는 자발적 동기부여의 힘을 많은 사람들이 느껴보길 바란다”고 밝혔다.

일단 야나두는 유캔두를 통해 회사만의 이색 복지제도를 도입했다. 전 직원 대상 ‘주 5일 9시 정시 출근’이라는 두잇을 만들고 95% 이상 성공하면 금요일 오후에는 근무하지 않는 ‘주 4.5일 근무제’를 운영하는 것이다.

동기부여 플랫폼을 통해 야나두 임직원부터 새로운 변화를 만드는 기업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서라고 회사 측은 밝혔다. 지각 습관을 고치고 금요일 오후는 자기개발이나 문화 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해 직원 복지 만족도를 높이는 효과도 얻고 있다.

김민철 야나두 공동대표는 "유캔두는 '야, 너두 할 수 있어'라는 야나두의 기업철학에 담긴 성공 DNA를 함께 나누기 위해 기획됐다"면서 "유캔두에서 보다 많은 사람들이 일상의 작은 성취가 모여 큰 성공을 이루는 경험을 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야나두는 유캔두를 전체 교육 콘텐츠와 커머스까지 포괄하는 ‘소셜 러닝 커머스’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김정수 야나두 공동대표는 “유캔두는 다양한 기업과 브랜드의 마케팅 창구로서는 물론이고, 임직원 대상 봉사문화 정착, 사내 독서문화 전파 등 기업의 특별한 사내 문화 형성이나 CSR활동을 지원하는 플랫폼으로도 활용가능하다”면서 “연말까지 기업과 브랜드의 참여를 확대해 함께 배우고 성장하는 ‘소셜 러닝 커머스’로 수익을 창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