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롯데카드 서울 광화문 본사서 코로나 발생

공유
0

롯데카드 서울 광화문 본사서 코로나 발생

center
서울 광화문의 롯데카드 본사 전경.

롯데카드 서울 광화문 본사 건물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3일 롯데카드에 따르면 본사 건물 콘코디언빌딩 18층에 입주한 롯데정보통신에서 근무하는 직원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롯데카드는 이 건물 9개 층을 사용하고 있으며 전 직원이 조기 귀가해 재택근무에 들어갔다.

이 건물에는 롯데카드 외에 롯데정보통신, 사우디아라비아 국영 석유기업 아람코 등이 입주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최근 광화문 일대를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데 지난 2일과 5일에는 KT 본사 건물에서 직원 2명이 확진자로 파악되기도 했다.


권진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ja@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