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G-쉽스토리] 대우조선해양, 고려대와 손잡고 사이버보안 기술 개발 박차

공유
0

[G-쉽스토리] 대우조선해양, 고려대와 손잡고 사이버보안 기술 개발 박차

산·학·연 함정 사이버보안 연구회 발족

center
윤인상 대우조선해양 상무(앞줄 왼쪽 두번째), 이상진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원장 교수(앞줄 왼쪽 세번째) 등 주요 관계자들이 14일 고려대 미래융합기술관에 참석해 '함정 사이버보안체계 연구 상호 협력 협약식' 행사를 마친 후 함께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이 차세대 첨단함정을 노리는 바이러스에 대응하기 위해 사이버보안 기술 개발에 선도적으로 나선다.

대우조선해양은 초연결 네트워크가 탑재되는 차세대 첨단함정의 사이버보안을 강화하기 위해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과 상호협력 합의서를 체결하고 함정 사이버보안 기술 개발에 나섰다고 17일 밝혔다.
사이버보안은 작전중인 첨단함정과 연결된 내·외부 네트워크를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보호하는 기술이다. 만약 함정이 사이버 공격을 받아 피해를 입게 되면 군사기밀 유출은 물론 막대한 인명과 재산 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

한국 해군이 지향하는 스마트 네이비는 4차 산업혁명 기반 기술을 대거 적용해 첨단기술 집약형 강군으로 거듭나는 해군의 미래 전략이다. 이 전략이 성공하려면 사이버보안 기술 강화가 필수적이다. 이에 따라 대우조선해양의 선제적인 첨단함정 사이버보안 연구개발에 업계가 주목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고려대, 강소기업과 함께 사이버보안 연구회를 발족하고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추진하기로 했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