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속보] 미국 유학생 비자 취소 철회 , 하버드 MIT 소송에 트럼프 굴복

공유
6

[속보] 미국 유학생 비자 취소 철회 , 하버드 MIT 소송에 트럼프 굴복

center
미국 트럼프 대통령 사진=뉴시스 제휴
[속보] 미국 유학생 비자 취소 철회 , 하버드 MIT 소송에 트럼프 굴복

미국이 유학생 비자 취소 방침을 철회했다.

하버드와 MIT 소송에 트럼프 대통령이 굴복한 모양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가을 학기에 100% 온라인 강의만 듣는 외국인 유학생의 비자를 취소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새 이민 규정을 철회한다고 법원이 14일(현지시간) 밝혔다.

매사추세츠주 앨리슨 버로 연방지방법원 판사는 이날 미 정부가 하버드대, 매사추세츠공대(MIT)와 이같이 합의했다고 밝혔다.
미국 국토안보부 산하 이민세관단속국(ICE)이 지난 6일 모든 강의를 온라인으로만 듣는 유학생의 비자 취소 또는 신규 비자 중단 등을 골자로 한 '학생 및 교환방문자 프로그램'(SEVP) 규정 개정 방침을 밝혔다.

하버드와 MIT 등은 미국 정부의 비자 취소에 맞소 이를 저지하기 위한 소송을 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가을 학기에 100% 온라인 수강하는 외국인 유학생의 비자를 취소하겠다는 논란의 새 이민 정책을 일주일여 만에 전격 취소하면서

한국을 비롯한 세계 각지에서 온 100만 미 대학 유학생들이 한숨을 돌릴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 행정부의 새 정책은 미 대학들의 대면수업 재개를 압박하려는 노림수라는 해석이 우세했지만, 이 과정에서 다수의 외국인 유학생들이 쫓겨나거나 미국에 들어오지 못할 경우 각 대학 재정과 지역 경제에 큰 타격을 줄 것이라는 우려 또한 제기됐다.

이처럼 거센 역풍 속에 불과 8일만에 트럼프 행정부가 꼬리를 내리면서 하버드대를 비롯해 100% 온라인 강의 계획을 세운 미 대학에 다니는 한국인 유학생들은 걱정을 덜고 학업을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김재희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tiger828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