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ADB 인천총회, 코로나19로 재차 연기…2023년 열기로

공유
0

ADB 인천총회, 코로나19로 재차 연기…2023년 열기로

center
아시아개발은행


오는 9월 인천에서 열릴 예정이던 제53차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총회가 2023년으로 연기된다.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됨에 따라 국내외 참가자와 국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할 필요가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ABD 연차 총회는 5월 인천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사태로 9월18~21일로 연기됐지만, 확산세가 멈추지 않아 3년 후인 2023년으로 다시 한 번 늦췄다.

인천 총회가 2023년으로 연기되더라도 올해는 ADB 본부 주관으로 화상회의로 대체될 예정이다.

오는 9월17~18일 차기 의장단 선출 등 안건 처리를 위한 약식 비즈니스 세션(거버너 총회), ASEAN+3 장관회의, 세미나 등 부대행사가 예정돼 있다.

또 9월 총회가 ADB 본부 주관 화상회의로 진행되더라도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현재 의장으로서 거버너 총회를 주재한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