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한국투자증권, 베트남 최초 교환사채발행 대표주관…동남아 IB시장 확대

공유
0

한국투자증권, 베트남 최초 교환사채발행 대표주관…동남아 IB시장 확대

center
1일 베트남 호치민의 KIS베트남 본사에서 박원상 KIS베트남 대표(왼쪽)와 도 후이 끄엉 안팟홀딩스 부사장이 교환사채(EB) 발행 대표주관 계약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사장 정일문)은 베트남 역내 최초 교환사채(EB) 발행의 대표주관 업무를 수행했다고 13일 밝혔다.

교환사채는 투자자가 보유한 채권을 일정시일 경과 뒤 발행회사가 보유중인 다른 회사 유가증권으로 교환할 수 있는 권리가 있는 사채를 뜻한다.

한국투자증권 베트남 현지법인 KIS베트남(KIS Vietnam)은 지난 3일 동남아시아 최대 플라스틱 제품 생산 그룹인 ‘안팟홀딩스(An Phat Holdings)’ EB 발행을 완료했다.
발행 후 1년되는 시점부터 호치민 증권거래소에 상장되어 있는 안팟홀딩스 자회사 안팟플라스틱(An Phat Plastic(AAA))과 하노이플라스틱(Hanoi Plastic(NHH))주식으로 교환할 수 있는 조건으로, 발행규모는 약 130억 원이다.

안팟홀딩스 EB는 베트남 자본시장에서 최초로 발행된 교환사채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KIS베트남은 기존 담보부 사채와 CB(전환사채)와는 차별화된 발행 구조 제안을 통해 이번 대표주관 업무를 수행했다.

이를 계기로 한국투자증권의 동남아 지역 투자은행(IB)사업도 본격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원상 KIS베트남 대표는 “현지 기업에 대한 치밀한 분석 및 차별화된 상품제안을 통해 안팟홀딩스 EB 대표주관 업무를 수행했으며, 향후에도 IB부문 역량 강화를 통해 신규 수익원 확보 및 베트남 대표증권사로서 발돋움하겠다”고 밝혔다.

올해 베트남 진출 10주년을 맞이한 KIS베트남은 브로커리지∙IB∙ 파생상품운용 등 다양한 수익원을 확보하며 베트남 종합증권사로의 입지를 구축하고 있다. 2020년 상반기 호치민거래소 위탁매매부문 시장점유율 톱10에 진입하고, 지난해 신규 도입된 커버드워런트증권(CW) 시장에서도 점유율 1위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