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두산重, 한국서부발전과 차세대 한국형복합 발전 MOU 체결

공유
0

두산重, 한국서부발전과 차세대 한국형복합 발전 MOU 체결

정연인 두산중공업 사장 "서부발전과 협력해가스터빈 산업생태계 활성화"

center
정연인 두산중공업 사장(오른쪽)과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이 13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 호텔에서 열린 ‘차세대 한국형복합 구축 협력에 관한 협약식’에서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두산중공업
두산중공업은, 한국서부발전과 ‘차세대 한국형복합 발전 구축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병숙 한국서부발전 사장, 정연인 두산중공업 사장을 비롯해 양사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중장기적으로 국내외 복합화력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한국형복합 모델을 개발하고 해외사업 네트워크를 활용해 차세대 한국형복합 모델의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국내 가스터빈 관련 중소·중견 기업의 국산기자재 기술개발을 지원하고 국내외 시장 판로 확보도 협력해 국내 가스터빈 산업생태계 육성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두산중공업은 지난해 12월 서부발전과 김포열병합발전소 가스터빈 공급계약을 체결해 독자개발에 성공한 발전용 대형 가스터빈 성능을 입증할 기회를 얻었다.

서부발전은 가스터빈 성능을 검증한 후 두산중공업의 차세대 한국형복합 모델이 세계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정 두산중공업 사장은 “국내 가스터빈 산업 육성을 위한 서부발전의 의지와 두산중공업의 노력이 이번 협약으로 더욱 실질적인 성과를 만들어 낼 것"이라며 "앞으로 국내 협력사들과 동반성장 체제를 구축해 가스터빈 산업생태계 활성화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남지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ainik@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