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속보] 뉴욕증시 돌연 와르르 급락, 거품 붕괴 신호탄? 나스닥 다우지수 2분기 실적 발표 어닝쇼크

공유
17

[속보] 뉴욕증시 돌연 와르르 급락, 거품 붕괴 신호탄? 나스닥 다우지수 2분기 실적 발표 어닝쇼크

center
미국 뉴욕증시 모습 사진= 뉴시스 제휴
미국 뉴욕증시가 돌연 와르르 급락하고 있다.

일각에서는 거품붕괴 신호탄이라는 우려도 콕소리도 나오고 있다.

코스피 코스닥 환율 비트코인 국제유가등에 미칠 영향이 주목된다.

미국 뉴욕증시 나스닥 다우지수 실시간 시세
Stock Market Overview
Index Value Change Net / %
NASDAQ 10368.04 -249.4 ▼ 2.35%
NASDAQ-100 (NDX) 10574.56 -261.77 ▼ 2.42%
Pre-Market (NDX) 10948.56 112.23 ▲ 1.04%
After Hours (NDX) 10842.97 6.64 ▲ 0.06%
DJIA 26080.38 5.08 ▲ 0.02%
S&P 500 3151.24 -33.8 ▼ 1.06%
Russell 2000 1411.41 -11.26 ▼ 0.79%

14일 뉴욕증시에 따르면 다우지수와 나스닥 지수는 장초반 코로나 백신 긴급승인 효과로 크게 올랐으나 거품 논란이 일면서 돌연 하락 반전했다.

코로나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2분기 실적이 부진한데 따른 실망으로 보인다. ㅏ

연일 최고치를 갈아치우고 있는 미국 증시가 1년 내 폭락하면서 대공황의 전조가 될 것이라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월가 전문가들은 미국 뉴욕증시의 과도한 거품을 지적하며 곧 붕괴할 것이라는 경고를 잇따라 내놓고 있다. 이들은 기술주가 터무니없이 높게 평가돼 있고,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위험은 너무 낮게 본다는 분석을 내놨다.

월가 베테랑이자 억만장자 투자자인 마이크 노보그라츠는 11일(현지시간) 한 경제매체와 인터뷰에서 "최근 미국 증시는 '비이성적 과열'에 빠져 있으며 이것은 거품"이라고 밝혔다.

노보그라츠는 "코로나19로 인해 경제가 큰 충격을 받고 있는데도 나스닥이 연일 최고치를 경신하고 있는데, 이는 전형적인 버블"이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기술주 버블이 심각하다"며 "2017년 비트코인 가격 폭락 전 2~3개월 만에 8000달러에서 2만달러까지 올랐던 때를 떠오르게 한다"고 지적했다.

'비이성적 과열'이란 말은 앨런 그린스펀 전 연준 의장이 쓴 용어다. 그린스펀 의장은 1996년 들어 미국의 주가가 거침없이 상승하자 그해 12월 "주식시장이 비이성적 과열에 빠졌다"고 경고했다. 그의 경고 이후 주가가 약 20% 빠졌다.

미국 헤지펀드 거물 데이비드 테퍼도 "지금까지 목격한 거품 중 두 번째로 많다"고 평가했다. 그는 이미 지난 5월 아마존, 페이스북, 알파벳 같은 대형 IT주들이 충분히 높은 상태라며 증시가 1999~2000년 닷컴버블 이후 역사상 두 번째로 고평가됐다고 말했다.

세계 3대 투자가 중 한 명으로 불리는 짐 로저스 로저스홀딩스 회장도 최근 이코노믹타임스 기고문을 통해 "역사적으로 보면 시장은 긴 강세장 뒤에 거품 폭발로 변한다"면서 "미국과 일본 증시는 곧 폭풍이 몰아칠 것"이라고 분석했다.JP모건체이스, 골드만삭스, 넷플릭스 등이 이번주 중 실적을 공개하는 것을 시작으로 미국 기업들의 2분기 어닝 시즌이 본격화할 예정이다.


김대호 글로벌이코노믹 연구소장 tiger8280@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