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스트롯 홍자 해남군 홍보대사로... 송가인 임영웅 김호중 여전히 치솟는 몸값 '즐거운 비명'

공유
0

미스트롯 홍자 해남군 홍보대사로... 송가인 임영웅 김호중 여전히 치솟는 몸값 '즐거운 비명'


center
사진 뉴시스


미스트롯 입상이후 주가가 치솟고 있는 홍자가 전남 해남군 홍보대사가 됐다.

5일 해남군에 따르면 홍자는 앞으로 2년간 명예직으로 군정 홍보, 관광자원, 농수산물과 먹거리 등 해남의 매력을 알릴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가수 홍자는 어머니의 고향이 해남군 북일면이다. 지난해 10월 열린 제1회 해남미남축제의 초대가수로 해남을 찾아 외가를 소개하는 등 각별한 애정을 보였다.

홍자는 "해남은 저에게도 고향이나 마찬가지인 곳으로 홍보대사를 맡게 되어 큰 영광이다"면서 "앞으로 전국에 해남의 맛과 멋을 널리 알리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홍자 공식팬카페인 '홍자시대'에서는 지난 4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해남 농어민을 위해 농수산물 공동 구매 이벤트를 펼쳐 1200만원 상당의 농산물을 구매했다.

한편, 가수 홍자는 지난 2012년 '왜 말을 못해 울보야'로 데뷔했으며, 지난해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 출연해 큰 인기를 끌었다. 현재는 각종 가요 프로그램을 비롯해 TV 예능 등에서 활약하고 있다.

미스트롯 출신인 송가인 정유미 김소유 등은 지금도 러브콜이 쏟아지면서 행사비가 크게 올랐다. 후속으로 이어진 미스터 트롯 출신자인 임영웅 영탁 이찬원 김호중도 각종 예능프로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다. 진을 차지한 임영웅은 광고계까지 섭렵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다.


온기동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16990@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