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대선주자 선호도 1위 이낙연 …3위 윤석열 부상

공유
0

대선주자 선호도 1위 이낙연 …3위 윤석열 부상

center
자료=리얼미터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위를 차지했다.

새롭게 후보군에 포함된 윤석열 검찰총장은 10%대 지지율로 3위에 올랐다.

30일 여론조사 기관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6월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 의원은 지난 5월 조사 당시보다 3.5%포인트 하락한 30.8%로 1위를 차지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5월 조사 때보다 1.4%포인트 상승한 15.6%를 기록했다.

새롭게 후보군에 포함된 윤 총장은 10.1%의 지지율로 3위를 나타냈다.

윤 총장이 리얼미터의 대선주자 지지도 조사 후보군에 포함된 것은 처음이다.

4위는 홍준표 의원으로 지난 조사보다 1.1% 포인트 하락한 5.3%였다.

황교안 전 통합당 대표는 2.0%포인트 하락한 4.8%로 5위, 오세훈 전 서울시장은 0.3%포인트 하락한 4.4%로 6위를 차지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3.9%, 원희룡 제주지사 2.7%, 심상정 정의당 대표 2.5%, 박원순 서울시장 2.4%, 유승민 전 의원 2.3%, 김부겸 전 의원 1.7% 등이 뒤를 이었다.

새롭게 후보군에 포함된 김경수 경남지사는 1.7%,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은 1.5%의 지지를 받았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