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무역협회, 중앙아시아 5개국과 '경제협력과 교류' 상설플랫폼 구축

공유
0

무역협회, 중앙아시아 5개국과 '경제협력과 교류' 상설플랫폼 구축

한·중앙亞 경제협의체 발족...기업인 네트워킹 지원, 비즈니스상담회, 포럼 등 정례화

center
한국무역협회는 지난달 29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중앙아시아 5개국 상공회의소와‘한-중앙아시아 경제협의체'를 발족하고 협의체 설립과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온라인 화상으로 체결했다. 사진=한국무역협회
한국무역협회(KITA)가 중앙아시아 5개국과 다자간 경제협력 플랫폼을 구축해 상호 교류와 협력의 수준을 높인다.

1일 무역협회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중앙아시아 5개국 상공회의소와 '한·중앙아시아 경제협의체'를 발족하고 협의체 설립과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온라인 화상으로 체결했다.
협의체 발족은 지난해 10월 카자흐스탄에서 개최된 제12차 한·중앙아 협력포럼의 후속 조치로 이뤄졌다. 우리측은 무역협회, 중앙아시아 5개국에서는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 상공회의소와 카자흐스탄 국제 상공회의소가 참가했다. 협의체 운영 실무는 한·중앙아 협력포럼 사무국에서 담당한다.

한·중앙아시아 경제협의체는 앞으로 ▲기업인 네트워킹 지원 ▲1대1 비즈니스 상담회 ▲포럼과 국제행사 등을 정기 개최하면서 실질적인 다자간 경제협력에 앞장설 계획이다.

김영주 무역협회 회장은 "2017년 신북방 정책 추진 이후 한국과 중앙아 5개국 간 교역은 매년 50~60% 증가하고 있다"면서 "한·중앙아 경제협의체가 국가 간 경제 협력과 교류를 한층 발전시키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은서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oestar@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