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13개 중소기업 관련 단체, 3차 추경 조속히 국회 통과 촉구

공유
0

13개 중소기업 관련 단체, 3차 추경 조속히 국회 통과 촉구

center
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중앙회와 코스닥협회 등 13개 중소기업 관련 단체는 23일 성명을 내고 정부가 마련한 35조3000억 원 규모의 3차 추가경정예산안이 조속히 국회에서 통과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은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되며 지역 중소기업과 수출 중소기업의 경영난은 물론 대기업까지 한계 상황에 몰릴 경우 중소협력업체의 도미노 파산이 일어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며 "3차 추경이 조속히 국회를 통과해 가뭄에 단비 같은 역할을 할 수 있기를 간절히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전대미문의 위기 극복을 위해서는 우리 국민이 모두 힘을 합쳐야 하지만 국민의 대표인 국회가 먼저 여야 협치를 통해 경제 위기 극복에 앞장서는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고 했다.

이들은 "국회 예산심의 과정에서 필요한 두 가지가 있다"며 "담보력이 미약해 민간금융 활용에 애로를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의 유동성 위기 해결을 위해 특례보증과 지역신용보증재단의 보증 재원을 전향적으로 확대하고 긴급 경영안정자금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1조 원, 소상공인시장공단 5000억 원까지 확대해 달라"고 촉구했다.

이와 함께 "고용 충격으로 실업자가 급격히 늘어나는 현실을 고려, 매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들이 일자리를 지킬 수 있도록 고용유지지원금 예산을 획기적으로 늘려달라"고 덧붙였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