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윤종원 기업은행장, 광주지역 中企 현장 방문

공유
0

윤종원 기업은행장, 광주지역 中企 현장 방문

center
9일 윤종원 기업은행장(오른쪽 세 번째)이 광주에 있는 자동차부품 제조업체 캠스 생산 현장을 방문해 김정중 회장(왼쪽 세 번째)과 관계자로부터 제품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기업은행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코로나19로 내수부진, 수출절벽 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만나기 위해 현장을 찾았다.

기업은행은 지난 9일 윤 행장이 전남 광주지역을 찾아 중소기업 대표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생산 중단으로 피해를 입은 자동차 부품 산업 현장을 방문했다고 10일 밝혔다. 윤 행장은

이날 대기업과 협력관계에 있는 중소업체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서 중소기업 대표들은 매출부진으로 인한 자금난 등 어려움을 이야기하고 필요한 금융 지원을 건의했다.
윤 행장은 간담회에서 “기업은행은 일시적인 유동성 애로를 겪는 기업에 실효성 있는 금융지원을 지속할 것”이라며 “기업의 체질개선을 위해 컨설팅 서비스 등을 통한 구조 개선 작업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간담회에 이어 윤 행장은 광주지역 산업단지인 진곡·하남지역의 자동차 부품 제조업체 동명정공과 캠스를 찾았다. 자동차 산업은 최근 코로나19로 수출이 크게 위축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표적인 산업이다.

윤 행장은 가동이 일부 중단된 생산 라인을 둘러보며 “코로나19 위기로 인한 경영 애로 사항 등 어려움을 직접 듣고 지원 방안을 강구하기 위해 현장을 찾았다”고 전했다.

이어 윤 행장은 광주지역 지점들을 방문하고 직원들과 만나 영업현장의 목소리를 듣는 한편 중소기업들의 어려움을 완화하기 위해 거래업체와 긴밀히 협의하는 등 지원노력을 강화해 줄 것을 당부했다.


장원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strum@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