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표준협회-한국후지필름, 일터혁신컨설팅 통한 '일하고 싶은 일터 조성' 협력 합의

공유
0

표준협회-한국후지필름, 일터혁신컨설팅 통한 '일하고 싶은 일터 조성' 협력 합의

일터혁신컨설팅 추진을 통한 직무·능력 중심의 공정한 임금체계와 평가시스템 도입

center
한국표준협회 전진수 일터혁신추진단장(오른쪽)이 3일 서울 금천구 한국후지필름 본사에서 한국후지필름 이형규 대표(왼쪽)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국표준협회
한국표준협회와 한국후지필름이 노사협력 중심의 성공적 일터혁신컨설팅 추진과 컨설팅 결과물의 안정적 도입을 위한 지원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표준협회는 지난 3일 전진수 표준협회 일터혁신추진단장이 서울 금천구 한국후지필름 본사를 방문해 이러한 협력방안을 논의하고, '일터혁신컨설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향후 두 기관은 직무·능력 중심의 공정한 임금체계와 평가시스템 도입을 위한 컨설팅 추진에 상호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다.

전진수 단장은 “한국후지필름과 긴밀한 협력관계 구축과 공동의 노력으로 성공적인 일터혁신컨설팅을 추진해 근로자가 일하고 싶은 안전한 일터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표준협회는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일터혁신컨설팅 수행기관으로 지정돼 국내 중소·중견기업의 안전한 일터조성과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인적자원관리(HRM)·인적자원개발(HRD)·제조혁신 컨설팅을 수행하고 있다.

한국후지필름은 1980년대 설립된 롯데그룹 계열사로 정통 사진 기업이다. 특히, 즉석카메라, 스마트폰 프린터, 포토북, 신개념 감성 사진관, 인화서비스 등 이미징 관련 감성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으며, 인포메이션 분야의 비즈니스 개척과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철훈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kch0054@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