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이탈리아 총리 경고, "경제 20년 전으로 후퇴할 수도"

공유
0

이탈리아 총리 경고, "경제 20년 전으로 후퇴할 수도"

center
주세페 콘테 이탈리아 총리가 3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신화/뉴시스


주세페 콘테 이탈리아 총리는 4일(현지시간) 코로나19 사태로 이탈리아의 국내총생산(GDP) 규모가 2000년 수준으로 후퇴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ANSA통신에 따르면 콘테 총리는 이날 '이탈리아 재건'을 주제로 열린 화상 대담에서 "우리 모두는 잃어버린 20년을 되찾기 위해 한마음으로 노력해야 할 의무가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정부 기관의 형식주의를 과감하게 끊어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공정하고 효율적인 조세 체계를 갖추기 위한 개혁이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국제통화기금(IMF)은 지난 4월 세계경제전망 보고서에서 코로나19 여파로 올해 세계가 마이너스 3%의 역성장을 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탈리아에 대해서는 경제성장률이 마이너스 9.1%로 추락할 수 있다고 예상했다.

이탈리아는 코로나19 피해가 가장 심각한 나라 중 하나다.

3일 현재 이탈리아의 사망자는 3만3601명으로 세계에서 세 번째로 많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