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지니뮤직, 트로트 열풍 확인…트롯차트 오픈 후 스트리밍 185%↑

공유
0

지니뮤직, 트로트 열풍 확인…트롯차트 오픈 후 스트리밍 185%↑

5월 4주차 트롯차트 10위권내 7곡이 ‘미스터 트롯’ 출전곡
3월부터 지니 월간차트 100위권내 진입…트롯 저력 과시

center
지니뮤직 BI
지니뮤직(대표 조훈)이 지난 1월말 개시한 '트롯차트'를 통해 높아진 트로트 인기를 실감한다고 전했다.

3일 지니뮤직에 따르면, 지난 2월부터 5월까지 4개월간 발생한 트롯 음원 스트리밍 수가 전년 동기 대비 185% 증가했다.

트롯차트의 흥행을 이끈 주역은 ‘미스터 트롯’ 출전 가수들이었다.

5월 4주차 지니 트롯차트에서 영탁의 '찐이야'는 미스터 트롯 우승자 임영웅을 누르고 1위를 차지했다. 영탁의 다른 곡인 니가 왜 거기서 나와, 막걸리 한잔 역시 각각 3위, 5위를 기록하면서 인기를 얻고 있다.
임영웅은 ‘나만 믿어요’(2위),‘어느 60대 노부부이야기’(6위), ‘바램’(7위), 보라빛 엽서(10위) 4곡을 트롯차트TOP10에 올리며 미스터트롯 우승자의 위세를 떨쳤다.

또 다른 출연자 이찬원은 ‘진또배기’로 9위를 차지하고 있다. 그 외 '둘째이모 김다비'의 ‘주라주라’(4위), 홍진영의 ‘오늘밤에’(8위) 역시 차트 10위권 내에 진입, 인기를 입증했다.

아울러 이 같은 트롯 곡들은 전체 음원 순위를 집계하는 지니 월간차트 100위권에 진입하는 저력을 보이고 있다고 지니뮤직 측은 덧붙였다.

지니 월간차트 100위에 지난 3월 영탁의 '찐이야'가 처음 순위에 진입한 후, 5월 기준 '나만 믿어요'(40위), '찐이야'(56위), '막걸리 한잔'(89위) 등 총 3곡이 100위 권에 진입했다.

홍세희 지니뮤직 커스터머본부장은 “트롯차트 신설 후 트롯곡 스트리밍 소비가 2배 늘어났다”면서 “앞으로 한국인의 흥과 애환을 담은 국민가요 트롯장르를 더욱 활성화시키는 다양한 음악서비스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수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psh@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