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홍남기, "재난지원금 추가 지급 전혀 생각 않아"

공유
0

홍남기, "재난지원금 추가 지급 전혀 생각 않아"

center
홍남기 경제부총리 자료사진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일 "재정당국을 맡는 입장에서 추가적인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은 전혀 생각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2020년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정부 합동브리핑 후 질의응답에서 2차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아직까지 정부는 전혀 검토한 바 없다"고 밝혔다.

정치권 일각에서 기본소득제 도입 주장이 제기되는 데 대해서도 "아직 우리 여건상 기본소득제를 도입하기엔 적절하지 않다는 정부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고 했다.

홍 부총리는 한국판 뉴딜 중 비대면 산업 육성에 포함된 원격 건강관리 등의 내용이 향후 원격의료 허용을 염두에 둔 것인지 묻는 말에는 "한국판 뉴딜에 포함된 사안은 포스트 코로나 이후 비대면 산업 육성 차원에서 추진되는 것이므로 원격의료와 레벨을 달리하는 사안"이라고 말했다.

또 "원격의료와 관련, 영리병원, 대형병원 중심으로 공공의료체계를 조금도 변경시키려는 그런 의도는 없다"며 "원격 비대면 의료서비스를 통해 국민의 의료 편익을 제고하는 측면이 우선이므로 이에 대해서는 별도로 보건복지부 등 관계부처 중심으로 대책을 만들 예정이며 기재부도 적극 지원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정선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jslee@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