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동우스타킹, 빨아쓰는 '구리사 항균 마스크' 출시

공유
0

동우스타킹, 빨아쓰는 '구리사 항균 마스크' 출시

center
국내 스타킹제조기업 ‘동우스타킹’은 스타킹 제조공장이지만 마스크 부족과 마스크 사재기 대란이 이어지자 원사 자체만으로도 항균력이 검증된 섬유(원사)와 동우스타킹만의 차별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민들에게 보다 합리적인 가격의 마스크를 공급하기 위해 ‘구리사 항균 마스크’를 개발했다고 1일 밝혔다. 사진=동우스타킹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방역 마스크 부족 사태가 계속되면서 항바이러스 효과가 있는 구리를 이용한 다양한 방역 제품의 출시가 이어지고 있다. 최근에는 구리 소재를 적용한 항균 마스크도 등장했다.
이런 가운데 국내 스타킹제조기업 ‘동우스타킹’은 스타킹 제조공장이지만 마스크 부족과 마스크 사재기 대란이 이어지자 원사 자체만으로도 항균력이 검증된 섬유(원사)와 동우스타킹만의 차별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민들에게 보다 합리적인 가격의 마스크를 공급하기 위해 ‘구리사 항균 마스크’를 개발했다고 1일 밝혔다.

동우스타킹 관계자는 “아직 많은 국민들이 일반 면 마스크, 패션 마스크 등 기능성(항균력)이 부족하고 장시간 착용 때 귀 아픔은 물론 항바이러스 차단기능이 없음에도 사용하고 있다”면서 “항균력 개선, 필터 교체를 할 수 있는 공간확보, 장시간 착용 때 귀 아픔 개선과 마스크의 디자인과 합리적인 제품 가격까지의 다방면의 장점을 갖춘 ‘구리사 항균 마스크‘를 내놓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해당 마스크는 사용되는 섬유(원사)의 항균테스트는 물론 한국의류시험연구원에서의 제품시험성적을 의뢰해 제품의 안전성을 테스트했으며 현재 실용신안가 디자인 특허를 출원해 소비자들에게 보다 안전하고 합리적인 ‘구리사 항균 마스크’로 판매할 예정이며, 보건당국이 엄격하게 관리하는 방역마스크가 아니기 때문에 수출도 가능한 제품이라고 업체 측은 강조했다.


정영일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wjddud@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