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공영쇼핑, 국내산 일회용 마스크 10만 개 방송 5분 만에 완판

공유
3

공영쇼핑, 국내산 일회용 마스크 10만 개 방송 5분 만에 완판

center
공영쇼핑이 '위가드 국내산 일회용 마스크' 10만 개를 방송 시작 5분 만에 모두 팔았다. 사진은 '위가드 국내산 일회용 마스크' 판매 방송 화면. 사진=공영쇼핑
공영쇼핑이 국내산 일회용 마스크 10만 개를 전량 매진시켰다고 29일 밝혔다.

이 회사는 날씨가 더워지고 초중고 등교가 시작되면서 일회용 마스크 품귀 현상이 빚어지는 점을 고려해 이날 오전 '위가드 국내산 일회용 마스크'를 '돌발찬스'로 선보였다. 돌발찬스는 홈쇼핑 방송 중 상품 안내자의 멘트와 함께 갑작스레 상품 판매가 시작되는 것을 말한다.
위가드 국내산 일회용 마스크는 부직포 3겹으로 제작돼 이물질 차단 기능이 좋고 시원한 착용감을 느낄 수 있다는 게 특징이다. 상품 가격은 1세트(50개)에 2만4900원, 1개당 498원꼴로 책정됐다.

공영쇼핑은 최대한 많은 고객이 살 수 있도록 아이디 1개당 1세트만 주문하도록 설정했다. 준비된 물량 10만 개(2000세트)는 방송 시작 5분 만에 소진됐다.

회사 관계자는 “우리 중소기업의 제품을 준비한 것이 소비자들의 호응을 이끈 것 같다. 앞으로 제품이 확보되는 대로 추가 판매 방송을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손민지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njizzang@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