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11번가, 바디프랜드와 손잡는다…"렌털 제품 강화할 것"

공유
0

11번가, 바디프랜드와 손잡는다…"렌털 제품 강화할 것"

대표 브랜드사와 파트너십 맺는 사례 점점 늘어나

center
11번가와 바디프랜드가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이상호 11번가 사장(사진 왼쪽)과 박상현 바디프랜드 사장(사진 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11번가
11번가와 바디프랜드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온라인 헬스케어 분야를 선도하기 위한 공동마케팅을 추진한다.

11번가는 안마의자 브랜드 바디프랜드와 지난 28일 오후 서울 도곡동 바디프랜드 본사에서 11번가 전용상품 발굴, 신제품 개발과 선 론칭, 정기 프로모션 등을 진행하기 위한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JBP)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11번가에서만 만날 수 있는 바디프랜드 단독 상품들이 출시될 계획이다. 11번가에 축적된 고객 분석 데이터와 바디프랜드의 상품 경쟁력을 바탕으로 맞춤형 전용 상품과 단독 패키지 상품을 개발하고 신제품을 출시하면 11번가에서 가장 먼저 론칭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렌털 제품 판매를 활성화한다. 소비자들의 부담을 줄이는 온라인 렌털 전략상품 개발과 렌털비 할인과 SK 페이 포인트 적립 프로그램 기획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양사는 바디프랜드의 주력 상품인 안마의자 외에도 정수기(W정수기), 천연 라텍스침대(라클라우드) 등 성장 잠재력 있는 신규 상품군을 발굴한다. 11번가에서 다양한 혜택과 함께 판매해 거래액 확대와 신규 고객 유입을 이뤄내겠다는 목표다.

11번가는 최근 풀무원, 에뛰드, 한국 P&G 등 국내외 대표 브랜드사와의 JBP로 경쟁력 있는 단독상품과 단독 프로모션 등을 선보이고 있다.

이상호 11번가 사장은 “세계 안마의자 점유율 1위 브랜드 바디프랜드와의 업무 협약을 통해 차별화된 신제품들을 11번가 고객들에게 먼저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면서 ”11번가의 고객 분석 데이터와 바디프랜드의 상품 경쟁력 등 각 사의 핵심역량을 발휘해 다양한 전략 상품과 혜택을 선보이며 시너지를 극대화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연희진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miro@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