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여수시 중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혼밥꾸러미 지원’ 사업 실시

공유
0

여수시 중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혼밥꾸러미 지원’ 사업 실시

7개월간 매월 8명, 총 56명에 230만 원 상당의 부식 지원

center
전남 여수시 중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홍진석, 박상훈)가 지난 27일 저소득 및 질병을 앓고 있는 청‧장년 1인 가구 8세대에 40만 원 상당의 사랑을 담은 부식 꾸러미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 전남 여수시=제공
전남 여수시 중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홍진석, 박상훈)가 지난 27일 저소득 및 질병을 앓고 있는 청‧장년 1인 가구 8세대에 40만 원 상당의 사랑을 담은 부식 꾸러미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중앙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아동과 노인에 비해 사회의 관심을 받기 어려운 저소득 청‧장년층에게 간편히 식사할 수 있는 식료품(햇반, 라면, 밑반찬 등)을 지원하자는 취지에서 ‘저소득 청‧장년 1인 가구 혼밥꾸러미 지원 사업’을 착안해냈다.
앞으로 7개월 동안 매월 8명, 총 56명에게 월 4만원 상당의 부식을 지원하면서 안부 살피기를 병행할 예정이다.

홍진석 위원장은 “심심찮게 보도되는 홀로사는 가구의 고독사에 대한 기사를 볼 때마다 마음이 아프다”며,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어려움을 겪고 있을 저소득 청‧장년 1인 가구에 작은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상훈 중앙동장은 “코로나19로 가족 및 사회와 관계가 단절되고 질병 등으로 일용근로를 통해 생계를 유지하는 저소득 청장년 1인 가구에 이웃의 관심이 필요한 때”라며, “한 사람도 소외되지 않는 중앙동을 만들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허광욱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hkw8913@g-e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