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글로벌이코노믹

미래에셋대우, 인공지능 투자정보서비스 가입자 30만 명 돌파

공유
0

미래에셋대우, 인공지능 투자정보서비스 가입자 30만 명 돌파

center
미래에셋대우 인공지능투자정보 금융서비스의 가입자 30만 명 돌파하며 시장의 눈길을 끌고 있다. 사진=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대우는 인공지능(AI) 투자정보 서비스인 엠클럽(m.Club) 가입자가 30만 명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최근 비대면(언택트)라는 패러다임변화 속에서 올해 1월 가입자수 20만 명을 넘은 m.Club은 4개월 만에 10만 명 가입자를 추가로 유치하며 미래에셋대우의 대표비대면 서비스로 자리매김했다.

좋은 투자 습관을 가진 고객들의 투자정보를 기반으로 나의 투자패턴을 분석하고 보유종목을 진단해주는 ‘닥터빅(Dr.Big)의 투자진단’, 투자상품의 핵심 정보를 분석해 추출한 AI스코어를 통해 투자판단을 보조하는 ‘Dr.Big의 파워랭킹’ 등 다양한 콘텐츠를 고객에게 제공함으로써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 내고 있다.
최근에는 고객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리뉴얼 작업도 진행했다. ‘초고수의 선택’을 통해 당일의 미래에셋대우 주식투자수익률 상위 1%의 매매종목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는 서비스를 지난 5월 15일부터 제공중이다.

김범규 미래에셋대우 디지털혁신본부장은 “고객의 다양한 의견은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필수 역할”이라며 “앞으로도 m.Club의 다양한 콘텐츠가 고객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성해 글로벌이코노믹 기자 bada@g-enews.com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없습니다.